•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우리말OX] 걷잡다와 겉잡다... 차이를 아시나요?

[김용복의 우리말 우리글] 제425강 틀리기 쉬운 우리말

입력 2019-07-05 08:26   수정 2019-07-05 08:35

♣일상생활에서, 또는 글을 쓰면서 우리는 헛갈리(헷갈리)는 우리말 때문에 고심하신 적이 있으시지요? 그래서 ‘한말글 사랑 한밭 모임’에서는 중부권 최고 언론인 ‘중도일보’와 손잡고 우리말 지키기와 바른말 보급에 힘쓰고 있습니다. 많은 도움이 되었으면 합니다. 

  

1, ‘재떨이’와 재터리‘에 대하여

 

☻떨다 - 1) 붙은 것을 떨어지게 하다. 낟알을 떨다.

2) (전체의 셈에서 일부를) 덜어내거나 빼내다.

3) (돈, 재물을)죄다 써서 없애다.

4) 죄다 팔거나 사다.

 

☻털다 - 1)두들기거나 흔들어서 붙어 있는 것을 흩어지거나 떨어지도록 하다.

2)재산을 내어 쓰다.

3) 남의 물건을 빼앗아 내거나 훔쳐가다. 

   

2. ‘눈곱’과 ‘눈꼽’에 대하여

 

‘눈곱’이 맞는 말입니다. 눈곱은 눈물, 피지, 세균, 섬유소, 먼지 등 다양한 것이 혼합되어 생기는 불순물인데 잠을 잘 때는 눈을 깜빡이지 않아 낮에 눈에 들어갔던 다양한 분비물들이 눈 밖으로 나와 눈곱이 생기는 것입니다. 또한 ‘눈곱’은 '눈'과 '곱'이 결합된 합성어인데 발음을 할 때 ‘눈꼽’으로 발음되기 때문에 많은 사람들이 ‘눈꼽’으로 쓰고 있습니다.

 

3, ‘천장’과 ‘천정’에 대하여

 

둘 다 맞는 말입니다. 그러나 천정은 한옥에서 서까래위에 지붕을 떠받치는 나무가 보이는 형태인 삼각형 모양으로 남아있는 부분을 말하고, 천장은 현대식 건물이나 아파트에서 볼 수 있는 것으로 천정을 평평하게 하여 삼각형 모양의 나무가 보이지 않게 막아서 마무리 한 형태를 말합니다. 생각해 보세요. 우리 집은 천정으로 되어있나 천장으로 되어있나. 아파트나 슬라브 건축물이라면 당연히 천장이 맞지요.

 

4, ‘걷잡다’와 ‘겉잡다’에 대하여

 

걷잡다: <걷잡지 못하는 사태>와 같이 <쓰러지는 것을 거두어 붙잡다>를 뜻하고.

예) 마음을 진정하가니 붙잡다. 

 

겉잡다: <모인 사람이 겉잡아 50 만 명이다>와 같이 <겉가량하여 어림치다>를 뜻합니다.

예) 겉잡아도 일주일은 걸릴 것이다.

 

김용복 한말글 사랑 한밭모임 회원

 

1142580402

  

♣재미있는 시 감상

 

오늘

                              월정 이선희

 

텔레비젼을 보다, 책을 읽다

올해도 벌써 반이 지났다

조급한 생각이 든다

문득 혼자라는 생각에

울컥 목이 멘다

내 생애 가장 젊은 날

무엇을 할까

파도 출렁대는 바닷가로

여행을 떠나볼까

싱싱한 바다 한 접시

초 고추장에 소주 한 잔

건배하던 당신 그립다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