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첨단공간정보와 함께 스마트한 피서 하세요"

LX 주관 '2019스마트국토엑스포'
8월7일부터 3일간 서울코엑스서
24개국 참여 186개 전시부스 운영

입력 2019-07-18 10:34   수정 2019-07-18 16:02

붙임2_2019 스마트국토엑스포 포스터
2019 스마트국토엑스포 포스터
무더운 여름, 스마트한 피서와 함께 다양한 즐길 거리를 체험할 수 있는 행사가 서울한복판에서 열린다.

국토교통부 주최, 한국국토정보공사(LX·사장 최창학)가 주관하는 국내 최대 공간정보축제인 '2019스마트국토엑스포'가 8월 7일부터 3일간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국민들을 찾아간다.

'공간정보의 융합, 스마트한 미래를 열다'라는 주제로 올해 12번째 열리는 스마트국토엑스포는 총 24개국 정부와 기업, 기관이 참여하고 85개사 186개의 전시부스가 방문객의 발길을 기다린다.

또한 공간정보 새싹기업판로설명회 등 4가지 창업지원프로그램과 공간정보아카데미 교육간담회 등 3가지 취업지원프로그램 등 다양한 일자리창출 프로그램을 창업·구직자에게 소개한다.

국토교통부는 최신 공간정보신기술전시회와 국내최대 비즈니스교류 플랫폼, 글로벌리더들의 컨퍼런스 등 놓치면 후회할 3가지 관람 포인트도 소개했다.

먼저 전시회에서는 현재 핫 이슈로 떠오르고 있는 스마트시티의 구현기술인 '디지털 트윈'을 활용한 '미세먼지 바람길 추적 시뮬레이션'과 지하철 화재 속 대피훈련을 가상현실(VR)로 체험할 수 있다.

또 24개 이상의 다양한 컨퍼런스와 국내외 비즈니스 프로그램이 진행되면서 국내 최대의 비즈니스 교류 플랫폼이 자연스럽게 형성되는 효과도 노린다.



마지막으로 KAIST 김대영 교수과 에스리(esri)사 리차드 버든(Richard Budden) 본부장, KT 김병성 상무 등이 '4차 산업혁명과 공간정보 융합'에 관한 미래 메시지를 전달하는 종합 컨퍼런스도 눈여겨 볼 만 하다.

신을식 본부장은 "무더운 여름, 첨단공간정보 세계로의 스마트한 피서를 자신 있게 권해드린다"면서 "드론(UAV), 증강 가상현실 등 4차 산업혁명을 주도할 공간정보 기술 동향파악은 물론, 공간정보 관련 학과 진로 상담 등 다양한 체험을 할 수 있고, 이번 행사가 공간정보에 대한 쉬운 이해와 함께 더 나아가 혁신성장과 일자리창출의 교두보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원영미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