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고유정 독방요구, 거절당해…왜?

입력 2019-07-19 03:04

고유정

사진=KBS 방송 캡처

 

‘전 남편 살해사건’의 피고인 고유정이 독방을 요구했지만 거절당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지난 18일 제주지방검찰청에 따르면 고유정은 애초 교도소 입감 당시 독방을 요구했었다. 

 

그러나 자해 등의 극단적 선택의 이유로 고유정의 독방 요구는 받아들여지지 않았다.

 

현재 고유정은 독방이 아닌 다른 재소자들과 함께 원만하게 지내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검찰 측은 “고유정이 밥도 잘 먹고 교도관에게 인사도 잘한다고 전해 들었다”며 “다만, TV에서 자신의 얼굴이 나올 때 상당히 부담스러워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고유정은 지난달 25일 제주시 한 펜션에서 전 남편인 강 모 씨를 살해하고 시신을 훼손해 유기한 혐의를 받는다.

 

 

 

금상진 기자 ent3331112@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