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인건비는 낮추고 순이익은 높이는 배달 프랜차이즈가 뜬다

차별화된 배달 서비스로 가성비 높이는 옥이네 김치찌개와 직화삼겹

입력 2019-07-26 10:05

임대료 상승, 최저임금 인상, 장기화된 경기침체 등으로 경영에 어려움을 겪는 자영업자가 늘어나는 상황에서 1인 소자본 창업에 관심을 갖는 이들이 늘어나고 있다. 

1인 소자본 창업은 인건비 지출을 줄이고, 공간을 최소화하여 임대료를 최소화할 수 있다는 게 가장 큰 장점이다. 나아가 배달 앱 서비스 이용자가 빠르게 증가하고 있는 트렌드에 발맞춰 배달 전문 프랜차이즈가 주목받는 아이템으로 자리잡고 있다.
JD_옥이네

이에 ‘옥이네 김치찌개와 직화삼겹’은 이러한 창업 트렌드에 적합한 메뉴와 매장 운영 매뉴얼을 선보이며 가맹점을 점차 늘리고 있다. 

혼밥, 혼술 같은 트렌드에 맞춰 옥이네 김치찌개와 직화삼겹은 젊은 고객에게 신선한 음식을 빠르고 간편하게 제공하고 있다. 배달 앱과 포스, 배달 대행업체 등 세 가지 요소가 간편하게 연동되는 시스템을 도입해 기존 타 매장 업주들이 배달 서비스 제공 중 겪은 문제점을 해소하고, 이용 편의성을 높였다.

또한 본사에서는 전국 물류망 구축으로 빠르게 식자재를 공급하는 한편, 원팩 시스템으로 반찬과 메뉴 조리 준비 절차를 간소화 했다. 점주가 효율적으로 매장을 운영할 수 있도록 손쉬운 조리 레시피도 제공하고 있다.

이와 같은 체계적인 시스템을 통해 개별 프렌차이즈 사업장은 오랜 노하우로 숙성시킨 김치찌개용 김치와 특유의 잡내 없이 고소한 맛을 느낄 수 있는 신선한 돼지고기를 빠르게 공급받을 수 있어 소비자 구매 후기도 높게 나타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옥이네 김치찌개와 직화삼겹 관계자는 “점주들에게 천만원대 비용이라는 적은 투자로 효율적인 이익을 창출할 수 있는 기준을 제시하는 한편, 전국 물류망을 갖추어 착한 가격으로 좋은 제품을 제공하고 있다”며 “점주에게는 높은 순수익을, 고객에게는 퀄리티 있는 음식을 제공하는 것을 목표로 모집 5개월 만에 30호점을 돌파했다”고 말했다.

옥이네 김치찌개와 직화삼겹 관련 문의는 공식 홈페이지에서 가능하다. /봉원종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