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한국조폐공사 '안전 차임벨' 제도 도입

작업장 등 잠재 안전위협요소 직접 개선 요구
안전관리 대폭 강화 목적

입력 2019-08-19 15:32   수정 2019-08-19 15:49

한국조폐공사
"안전과 관련해 개선이 필요한 사항은 차임벨을 울려주세요."

한국조폐공사는 사고 없는 안전 사업장 실현을 위해 '안전 차임벨(chime bell) 제도'를 도입했다.



안전관리를 대폭 강화하겠단 취지다. 차임벨은 호출 시 누르는 벨로, '안전 차임벨'은 국민과 직원들이 조폐공사의 시설이나 작업장 등의 잠재 안전위협요소들에 대해 직접 개선을 요구할 수 있는 제도다.

조폐공사는 공사 홈페이지와 사내 게시판에 'KOMSCO 안전 Chime-bell 코너'를 신설, 국민이나 직원들이 자유롭게 개선이 필요한 사항을 등재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등재된 내용에 대해선 2일(근무일 기준) 이내 조치 상황을 회신하게 된다.

이와 함께 안전한 근로환경 조성과 근로자의 경각심 고취를 위해 '콤스코 세이프티 액션'(KOMSCO Safety Action) 계획도 내놨다. 안전에 문제가 있을 경우 현장 직원이 직접 작업중지를 요청할 수 있는 '작업중지 요청제' 활성화, 안전 관련 교육 및 훈련에 적극 참가하는 직원에 포인트를 부여해 포상하는 'K-S-A(KOMSCO Safety Action) 포인트제' 도입, 안전사고 사례 공유와 재발방지 교육 등을 추진 중이다.

조용만 조폐공사 사장은 "안전만큼은 절대 양보가 있을 수 없다"며 "작업 메뉴얼을 철저히 준수해 안전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조훈희 기자 chh7955@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