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영화‘힘을 내요, 미스터 리’ 류승룡 → 차승원! 치킨 맛집 이어 칼국수 맛집으로 '명절엔 코미디' 흥행 공식 잇는다!

입력 2019-08-21 18:54

33

 

2019년 추석 극장가 단 하나의 반전 코미디 '힘을 내요, 미스터 리'(감독: 이계벽)의 주인공 철수역을 맡은 배우 차승원이 명절엔 코미디흥행 신드롬을 이어갈 다음 주자로 손꼽히며 시선을 집중시킨다.

 

올 추석 극장가 유일한 반전 코미디 '힘을 내요, 미스터 리'로 복귀를 앞둔 배우 차승원이 명절엔 코미디공식을 이어갈 예정이다.

 

영화 '힘을 내요, 미스터 리'는 아이 같은 아빠 철수’(차승원)와 어른 같은 딸 샛별’(엄채영), 마른하늘에 벼락 맞은 철수의 좌충우돌 코미디.

 

코미디 장르에서만 총 1,400만 관객을 동원한 배우 차승원의 전매특허 코미디 연기로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는 영화 '힘을 내요, 미스터 리'가 명절 극장가 흥행 바톤을 이어받을 전망이다.

 

올해 설 연휴 극장가를 강타한 영화 '극한직업'은 신선한 소재와 맛깔나는 대사로 1,600만 관객을 동원하며 한국 영화 역대 2위 흥행을 기록했다. 배우 류승룡은 마약반의 좀비반장고반장 역을 맡아 본업인 수사반장에서 졸지에 치킨 맛집 사장이 되는 코믹한 모습으로 관객들에게 큰 웃음을 선사했다.

 

이렇듯, 남녀노소 전 세대를 아우르는 웃음으로 명절 극장가 코미디 흥행 공식이 통하고 있는 가운데, 설 연휴의 웃음을 책임졌던 류승룡에 이어 올 추석 차승원이 선보일 유쾌한 코미디에 기대감이 연일 높아지고 있다.

 

특히, <극한직업>의 류승룡이 잠복 수사를 위해 치킨집 사장이 되었다면, '힘을 내요, 미스터 리'의 차승원은 미스터리한 과거에 대한 궁금증을 남긴 채 동네 칼국수 맛집의 수타 달인으로 분해 예비 관객들의 호기심을 자극한다.

 

극 중, ‘철수는 터질듯한 이두박근, 완벽한 비주얼과 상반되는 아이 같은 순수한 반전 매력을 지닌 미스터리한 인물. 이처럼, 원조 코미디 맛집 배우 차승원의 다채롭고 에너지 넘치는 코믹 연기로 완성된 영화 '힘을 내요, 미스터 리'2019년 추석 극장가의 흥행 바톤을 이어받아 전 국민에게 유쾌한 웃음을 전할 것이다.

 

반전매력을 자랑하는 차승원표 코미디로 명절엔 코미디흥행 공식을 이어갈 영화 '힘을 내요, 미스터 리'2019년 추석 관객들을 찾아온다.

 

사진: ‘NEW/용필름제공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