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강경문화재 야행 특집> 첫 강경야행 성공 주역 '조용훈 논산시의원과 강경읍장'

행사 순조롭게 진행될 수 있도록 남다른 열정 불태워 '호평'

입력 2019-08-26 06:42   수정 2019-08-26 06:42

조용훈 논산시의원과 김배자 강경읍장
8년 만에 강경지역 시의원으로 당선돼 주목받은 조용훈 논산시의원과 강경읍 첫 여성 읍장인 김배자 강경읍장이 논산서 처음으로 개최된 ‘2019강경문화재 야행’을 성공으로 이끌어 화제다.

조 의원과 김 읍장은 야행 준비과정부터 끝나는 날까지 모든 부분을 꼼꼼하면서도 철저하게 준비해 행사가 순조롭게 진행될 수 있도록 하는데 모든 노력을 아끼지 않았다.



“역사가 살아 숨 쉬는 강경의 옛 명성을 회복하고 지역경제의 활성화를 위해 강경야행은 반드시 성공시켜야 한다”며 남다른 열정과 의지를 불태워온 조 의원과 김 읍장은 항상 회의를 통해 미흡한 부분을 보완했고, 행사장 주변을 하루에도 수차례 점검하는 등 모든 노력을 아끼지 않았다.

야행을 준비하면서 힘든 부분은 조 의원이 강한 추진력으로 해결했고, 김 읍장은 여성의 섬세함을 바탕으로 작은 부분까지 잘 챙기고 준비에 만전을 기했기에 성공적인 야행이 됐다고 주위의 칭찬이 자자하다.

조 의원과 김 읍장은 “황명선 논산시장님의 적극적인 지원과 협조로 야행이 성공할 수 있었다”며 “주말임에도 많은 관광객과 시민 분들이 강경야행에 함께해 주셔서 진심으로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논산=장병일 기자 jang392107@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