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한화이글스, 2020시즌 ICT융합 '스마트 경기장' 선봬

문체부 '2019 스마트경기장 구축사업' 대상자 선정
스마트 미디어 월 시스템 설치 등 다양한 정보 한 눈에

입력 2019-08-27 14:29   수정 2019-08-27 15:41

KakaoTalk_20190827_094111286
대전 한화생명 이글스파크가 내년 시즌 정보통신기술(ICT)을 융합한 스마트 경기장으로 변모한다.

프로야구 한화이글스는 27일 문화체육관광부 주관하고 한국프로스포츠협회가 주최한 '2019 스마트경기장 구축사업' 부문 대상자로 선정됐다.

그동안 한화는 실시간 경기 정보 등 경기분석부터 사이버 응원까지 다양한 정보를 모든 관중들에게 동일하게 제공할 방법을 모색해왔다.

이를 위해 적정한 ICT를 활용한 스마트미디어 월 설치, 정보 획득에 어려움을 겪던 외야 관람객들에게까지 정보를 제공하겠다는 아이디어를 제시해 높은 평가를 받았다.

스마트 경기장 사업 대상자로 선정된 한화는 정부로부터 5억 원의 사업비를 지원받아 스마트 미디어 월 시스템 설치, 스마트 패밀리 라운지 서비스 운영, 스마트 야구 체험존 신설 등을 구축한다.

우선, 구장 내부 벽면을 활용한 스마트 미디어 월 시스템을 설치, 경기 중계는 물론 투수의 구종, 타구 속도, 비거리 등 경기 중 발생하는 다양한 정보를 실시간으로 제공한다.

또, 응원단 실시간 중계를 통해 응원 사각지대의 관람객들도 응원의 재미를 마음껏 느낄 수 있도록 개선된다. 미세먼지나 폭염 경보와 같은 날씨 및 재난 정보도 함께 제공된다.



가족 단위의 관람객들의 편의를 개선하기 위해 스마트 패밀리 라운지 서비스도 운영된다.

패밀리 라운지 좌석에는 스마트 태블릿 서비스를 통해 실시간 경기 정보 제공은 물론 식음이나 상품에 대한 원격 주문과 배달이 가능하게 돼 관람 편의성이 증대된다.

이와 함께 어린이를 동반한 가족 관람객들이 안심하고 편리하게 경기를 관람할 수 있도록 키즈 전용 공간에 대한 CCTV 설치 및 원격 모니터링이 가능한 패밀리 안심 서비스를 운영한다.

최근 줄어드는 청소년의 야구 저변 확대를 위해서 스마트 야구 체험존도 신설한다. 이 곳은 증강현실을 활용한 야구 콘텐츠 체험 프로그램이 마련되며, 야구 게임을 비롯한 치어리더 응원 배우기 등 야구와 친숙해 질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구성할 예정이다.

한편, 한화는 이번 사업 대상자 선정에 따라 2020시즌 개막 전까지 대전 한화생명 이글스파크에 이 같은 시설들을 확충해 팬 서비스의 질을 높이고, 야구 저변을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박병주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