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제13호 태풍 링링 경로, 오는 6일 중형 태풍으로 커질 가능성 있어…시간당 50㎜ 이상 매우 강한 비

입력 2019-09-03 03:14

기상청청

사진=기상청 홈페이지

 

제13호 태풍 '링링'이 이번 주 후반 우리나라에 영향을 미칠 전망이다.

 

지난 2일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마닐라 동쪽 560㎞ 부근 해상에서 발생한 태풍 링링은 오후 3시 현재 북북서 방향으로 이동 중이다.

 

대만 동쪽 해상을 경유한 이번 태풍은 6일 제주 해상을 거쳐 7일에는 서해상까지 북상할 것으로 예상된다.

 

태풍의 현재 중심기압 1000hPa, 중심 부근 최대 풍속은 초속 18m, 강풍 반경은 200㎞로 소형 태풍이지만 우리나라에 영향을 미칠 6일경 중형 태풍으로 커질 가능성이 있다.

 

특히 태풍이 근접하는 6일 밤과 7일 사이 제주도와 서쪽지방을 중심으로 시간당 50㎜ 이상 매우 강한 비와 함께 많은 비가 내릴 전망이다.

 

한편 기상청은 "2~7일 전국적으로 비가 내리는 기간이 길고 비의 양이 많아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금상진 기자 ent3331112@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