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서천, 비브리오 패혈증.쯔쯔가무시증 감염 주의보

입력 2019-09-05 11:06   수정 2019-09-05 11:06



최근 서천군 일원 해수와 어패류에서 비브리오 패혈증 균이 검출됨에 따라 서천군보건소가 각별한 주의를 당부하고 나섰다.

비브리오 패혈증은 오염된 어패류를 섭취하거나 피부 상처에 오염된 바닷물이 접촉될 경우 감염되며 해수 온도가 18℃ 이상으로 상승하는 여름철에 가장 많이 발생한다.

비브리오 패혈증을 예방하려면 어패류 생식을 피하고 85℃ 이상 가열해 충분히 익혀서 섭취해야 한다.

또 해산물을 요리한 도마나 칼 등에 의해 다른 음식이 오염되지 않도록 열탕 소독을 해야 하며 피부에 상처가 있는 사람은 낚시나 해수욕을 삼가야 한다. 특히 간 질환을 앓고 있는 고위험군에서 사망자가 발생하고 있어 간 질환 등 기저질환이 있는 경우 생굴이나 어패류 생식을 삼가야 한다.

추석과 추수기를 맞아 쯔쯔가무시증 발생률도 증가하면서 서천군보건소는 주민에게 진드기 매개 감염병 예방 물품을 배포하는 등 예방과 홍보에 주력하고 있다.

서천보건소는 올해 해충 기피제 배포, 지속적인 예방교육과 홍보를 통해 1월부터 8월말 기 작년 동기간 대비 쯔쯔가무시증 발생률이 22% 감소했다는 점에 주목해 집중적으로 예방과 홍보를 실시할 예정이다.



진드기 매개 감염병 예방 해충기피제는 각 보건지소를 통해 주민에게 예방 교육용으로 배포할 예정이며 올해 총 5000개의 기피제 배정을 완료했다.서천=나재호 기자 nakija2002@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