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이강인, A매치 데뷔 소감…“행복했다 평가는 제가 하는 게 아니라 다른 사람이 해주는 것”

입력 2019-09-06 06:15

 

이강인

사진=대한축구협회 제공

 

발렌시아 소속 이강인이 A매치 데뷔전을 치러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강인은 지난 5일(한국 시간) 터키 이스탄불의 파티흐 테림 스타디움에서 열린 조지아와의 평가전에 공격형 미드필더로 선발 출전했다.

 

경기 후 이강인은 "A매치에 데뷔할 수 있어서 행복했다. 경기를 뛰어서 좋았다. 좋은 경험이었다"라고 말했다.

 

이어 골대를 때린 프리킥에 대해선 "형들이 양보해주셔서 제가 차게 돼 감사 드린다"라며 "이번에는 골대를 맞혔지만, 다음에는 골을 넣고 싶다"라고 전했다.

 

또 자신의 플레이를 평가해달라는 질문에 "평가는 제가 하는 게 아니라 다른 사람이 해주는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항상 열심히 해서 더 좋은 모습을 보여주고 싶다"라고 각오를 전했다.

 

 

 

금상진 기자 ent3331112@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