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이달 23일 부모와 함께하는 놀이를 통한 이중언어교육 실시

결혼이주여성 대상, 양육 정보 공유하는 소통의 장

입력 2019-09-09 10:03   수정 2019-09-09 10:03

다문화
논산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센터장 건양대 이진 교수)는 오는 23일 오전 10시 센터3층 교육장에서 자녀를 둔 결혼이주여성을 대상으로 ‘부모와 함께하는 놀이를 통한 이중언어교육’ 이란 주제로 부모교육을 진행한다.

이번 부모교육은 가정 내에서 엄마 나라 언어로 자녀와 소통하는 법, 발달 단계에 따른 놀이 방법에 대해 배우고 참여자간 양육 정보를 공유하는 소통의 장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또 아동의 이중 언어 사용은 엄마와 활발한 의사소통을 가능하게 하여 부모 애착 관계 형성 및 자녀의 정서 발달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준다. 아울러 언어를 유창하게 구사할 수 있는 언어 능력도 발달된다.

이진 센터장은 “부모교육을 통해 엄마 스스로 자존감이 향상되고 양육 태도에 변화가 생기면 가족의 삶과 문화도 풍부해져 건강하고 행복한 다문화가정을 만들 수 있는 초석이 될 것” 이라고 설명했다.

논산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는 학교법인 건양학원이 위탁운영하는 가족지원 서비스 전문기관으로 논산시다문화가족들의 행복과 건강한 삶을 위해 다양한 문화체험 행사 등 다문화가족을 위한 지원과 활동을 지속적으로 실시하고 있다.


논산=장병일 기자 jang392107@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