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가 만들었어요’

이성희 기자

이성희 기자

  • 승인 2019-09-09 16:35
  • 수정 2019-09-09 16:35
20190909-다문화여성 송편 빚기2
추석을 나흘 앞둔 9일 충남 공주한옥마을에서 각 나라의 전통의상을 입은 다문화여성들이 직접 만든 송편을 들어 보이고 있다. 공주=이성희 기자 token77@

기자의 다른 기사 모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