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소방서, 태풍 '링링' 신속 대응

박승군 기자

박승군 기자

  • 승인 2019-09-10 08:19
  • 수정 2019-09-10 08:19
사본 -태풍 링링 나무제거 및 안전조치 (1)


당진소방서(서장 김오식)는 지난 7일 태풍 '링링'으로 인한 대응을 위해 지난 6일 18시부터 기상 특보 통제단을 가동해 신속하게 대응했다.

당진소방서에 따르면 7일과 8일 이틀동안 태풍 '링링'으로 인한 안전조치를 총 121건 처리 했다.

조치사항으로는 나무 제거 57건, 간판 제거 16건, 도로장애 6건, 기타 42건(낙하물 제거, 유리 깨짐 등)이고 다행히 큰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김오식 서장은 "초당 풍속 30m가 넘는 강풍에도 불구하고 큰 인명피해가 발생되지 않았음을 가장 다행으로 생각하며 준비된 대비 태세를 통해 시민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힘써준 직원들의 노력 덕분"이라며 " 앞으로도 태풍으로 인한 피해를 최소화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고 말했다. 당진=박승군 기자

기자의 다른 기사 모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