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계룡시, ‘계룡사랑상품권’ 폭발적 인기

판매량 지속증가…지역경제 활성화 효자 역할 톡톡

입력 2019-09-10 10:46   수정 2019-09-10 10:46

계룡시가 지난 7월 15일부터 할인판매로 전환해 판매하고 있는 지역화폐인 ‘계룡사랑상품권’이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시는 올해 25억원 어치의 상품권을 발행해 판매에 들어갔으나 21억원 어치의 상품권이 판매되는 등 판매량이 지속 증가함에 따라 9월 중에 추가로 5억원을 발행하기로 했다.

계룡사랑상품권 판매량 증가로 기존 상품권 미 가맹점들의 가입신청이 늘어나는 등 파급효과도 눈에 띄게 나타나고 있다.

이 같은 상품권 판매 실적 증가 요인은 할인판매에 따른 가계경제는 물론, 지역경제 위기를 극복하는데 도움이 될 수 있다는 시민공동체 의식이 확산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시는 상품권 판매량 증가로 지역자금 역외유출을 방지하고 지역상권에 재투입되면서 골목상권 활성화에 큰 도움을 줄 것으로 보고 있으며, 지역화폐에 대한 시민의 반응이 좋아짐에 따라 내년에는 올해 발행액 대비 목표액을 높여 상품권을 발행해 나갈 예정이다.

경제공동체팀 김보윤팀장은 “적극적인 홍보를 통해 계룡사랑 상품권이 지역경제 활성화에 실질적인 기여를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상품권 사용에 시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이용을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계룡사랑상품권은 관내 농협 모든 지점에서 1인당 월 50만원, 법인은 월 200만원 한도 내에서 상시 5%, 명절 30일 전에는 10% 할인된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다.
계룡=고영준 기자 koco747@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