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가을 제주도 여행객 늘어… 서귀포펜션 '아이로제주(IRO Jeju)' 인기

입력 2019-09-11 16:41

다가오는 추석 연휴에 맞춰 제주도 가을여행을 계획하는 이들이 늘고 있다. 가을 코스모스, 메밀꽃과 함께 펼쳐진 제주도의 가을경관은 누구라도 경험하고 싶은 여행이기 때문이다.

제주도에는 가을에만 즐길 수 있는 명소들이 많다. 9월 중순부터 말까지 메밀꽃 축제가 열리는 ‘오라동 메밀밭’에서는 매년 이맘때쯤이면 팝콘처럼 가득 피어하는 메밀꽃과 한라산 근처 높은 지대에 위치해 있어 아름다운 풍경까지 볼 수 있다. 특히 메밀꽃 가득한 메밑밭에서 인생샷을 얻을 수도 있다.

다양한 조형물들이 반짝이는 불빛에 둘러싸여 아름다움을 발휘하는 ‘제주 불빛정원’은 제주시와 서귀포쉬를 잇는 도로인 평화로에 위치해 있다. 다양한 조형물들을 배경으로 사진을 찍기에도 좋으나 실내에 마련된 인생 사진관에서 재미난 사진들도 찍어볼 수 있어 인기 있는 제주도 여행코스로 유명하다.

강화도에서 진도, 진도에서 제주도로 건너와 몽고에 저항한 삼별초가 머물던 군사기지인 ‘항몽유적지’는 몽골군에 저항하던 역사 속 상황을 그대로 느낄 수 있도록 전시관을 설립해 더욱 생생하게 역사 공부를 할 수 있는 곳이다. 특히 가을 코스모스가 가득해 역사 공부와 함께 꽃구경까지 할 수 있다.

제주를 대표한다고 할 수 있는 돌하르방이 가득한 ‘북촌 돌하르방 공원’은 각양각색의 돌하르방을 한 곳에 모아 단순한 돌, 하르방이 아닌 귀중한 문화유산인 돌하르방임을 알려주는 곳으로 돌하르방의 기능 등을 알아보며 문화유산으로서 접근해 볼 수 있는 곳이다.

이외에도 천혜의 자연경관과 더불어 꿈의 낚시터라고 불리는 '추자도', 꼬마 백롬담이라 불리는 분화구가 포인트이며 이효리 뮤직 비디오에도 나온 '금오름' 등의 가을 제주도 명소들이 있다. 
JD_아이로제주

가을여행으로 제주도에 방문할 경우, 휴가 기간 동안 머무를 숙소를 고민하는 관광객들도 많다. 이에 서귀포에 위치한 '아이로제주펜션(IRO Jeju, 구 이로제주)'은 대표적인 제주도숙소로 고객들이 평가가 좋아 주목받는다.

감각적인 인테리어와 깔끔한 시설로 유명세를 탄 아이로제주는 가파도, 박수기정, 한라산을 동시에 아무르는 바다 전망을 가지고 있어 아름다운 절경을 선사하는 제주도펜션·제주도가족펜션으로 손꼽힌다.

또한, 한라산을 오르는 길목에 자리 잡고 있어 접근성이 용이하고, 인근 해안도로를 따라 자전거 여행도 즐길 수 있다. 

아이로제주는 영화 '나쁜놈은 죽는다'의 촬영 장소였던 만큼 독특한 외관과 세련된 인테리어가 특징이다. 노출 콘크리트 디자인으로 설계된 아이로제주만의 세련된 인테리어는 마치 호텔에 온 듯한 깔끔한 분위기와 청결한 실내는 아이로제주가 제주도커플펜션으로 인기가 좋은 이유 중 하나다. 

각 호실마다 개별 테라스를 구비하고 있는 장점도 있다. 개별 테라스에는 비장탄 숯 바베큐 시설이 준비되어 있어 가족, 연인, 친구와 함께 프라이빗한 식사와 시간을 보낼 수 있다. 

이 외에도 주변 여행지의 경우 △용머리해안, △안덕계곡, △박수기정, △산방굴사 등이 있어 숙소에 머물면서 가까운 주변 명소를 여행하기에도 좋다.

한편, 더욱 자세한 사항은 아이로제주 홈페이지 또는 대표전화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봉원종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