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서산소방서, 화재취약대상 현장 확인 나서

입력 2019-09-11 10:01   수정 2019-09-11 10:01

동부시장 상인회
서산소방서, 화재취약대상 현장 확인 모습
서림복지원
서산소방서, 화재취약대상 현장 확인 모습


서산소방서(서장 권주태)는 지난 9일 다가오는 13일 추석 명절을 앞두고 안전한 명절 분위기 조성과 자율안전관리 체계 강화를 위해 현장 확인에 나섰다.



추석연휴 재래시장 방문객이 늘어남에 따라 동부시장 관계자와 함께 소방시설과 피난·방화시설 유지관리 상태를 확인하고 화기 취급에 따른 소화기 비치 등 화재예방을 당부했다.

또한, 피난약자시설인 서림복지요양원을 방문하여 화재발생초기 대응 및 인명구조 방법을 중점으로 비상구 관리와 관계자들의 적극적인 소방안전관리를 강조했다.

김원근 화재대책과장은"각종 재난 발생시 관계인의 능동적인 대처가 중요하다."며"화재취약대상 관계자 안전의식 제고와 선제적 예방대책 추진을 위해 계속해서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서산소방서는 다중이용시설 20개소, 화재취약 주거시설 33개소, 동부시장 및 관내 사회복지지설 30개소 등에 대한 소방특별조사 및 화재안전관리 강화를 통하여 추석연휴 재난발생 ZERO화를 추진 중이다.
서산=임붕순 기자 ibs9900@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