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건국대학교 글로컬캠퍼스 수시 경쟁률 9.40대1…충북에서 가장 높아

입력 2019-09-11 15:23   수정 2019-09-11 15:23

수시 경쟁률 9.40대1…충북에서 가장 높아
건국대학교 글로컬캠퍼스(부총장 김환기)는 10일, 2020학년도 수시모집 원서접수 마감 결과 1163명 모집에 1만936명이 지원해 평균 9.40대1의 높은 경쟁률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는 충북 도내 4년제 대학 중에서 가장 높은 경쟁률이다.

특히 이번 2020학년도 수시모집에서는 수험생이 전년도 2019학년도에 비해 5만 2천여 명이나 감소한 상황이었기 때문에 각 대학들이 촉각을 곤두세워 경쟁률 추이에 지대한 관심을 보여 왔다.

올해 가장 높은 경쟁률을 보인 전형과 모집단위는 실기우수자전형의 스포츠헬스과학부(스포츠건강학전공)로 12명 모집에 548명이 지원해 45.67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이어 디자인학부가 28.89대 1, 미디어학부가 28대 1을 기록했다.

특이할 만한 사항은 고른기회전형Ⅰ(특성화고교졸업자)의 경쟁률이 전년도 6.45대1에서 10.82대1로 크게 상승했다는 점이다.

특히 고른기회전형Ⅰ(특성화고교졸업자)의 ICT융합공학부 26대1, 국제비즈니스학부 15.50대1을 보였다.



또 고른기회전형Ⅰ(지역인재특별) 의 경쟁률 역시 전년도 4.96대1에서 10.04대1로 큰 폭 상승했는데 공공인재학부(유아교육과) 13.80대1, 바이오융합과학부 13.75대1, 국제비즈니스학부 12.33대1을 기록했다.

고른기회전형Ⅱ 역시 13.18대1을 기록했는데 전년도는 8.45대1이었다.

주요 전형별 경쟁률은 실기우수자전형 26.44대1, 체육특기자전형 12.27대1, 학생부종합전형(Cogito자기추천) 6.17대1, 학생부교과전형 6.56대1, 실기위주전형 25.29대1을 기록했다.

건국대 글로컬캠퍼스의 올해 수시모집 학생부종합전형 Cogito자기추천의 경우, 1단계 합격자를 10월 16일에 발표하고, 10월 26일에 면접을 실시한 후, 11월 7일 합격자를 발표할 예정이다.

실기우수자전형의 경우, 스포츠헬스과학부 11월 12일, 디자인대학 11월 16일에 실기고사를 실시하고 11월 7일, 12월 3일에 각각 합격자를 발표할 예정이다. 충주=최병수 기자 cbsmit@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