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지역화폐 대덕e로움 발행 달성 머지 않아

올 목표 100억에 근접한 수치인 83억 달성, 무난히 달성할 것으로 보여
구 "다른 구에 거주하는 지역내 근로자들 대덕e로움 구매 유도 노력"

입력 2019-09-12 11:59   수정 2019-09-12 19:39

대덕구청사 2018 전경 (2)


대전 대덕구 지역화폐인 대덕e로움이 올해 발행 목표 100억 달성이 멀지 않았다.

지난 10일 기준 발행된 대덕e로움은 83억 원에 이른다. 대덕구는 올해 발행 목표액 100억 원 달성이 무난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충전식 IC 카드 형태로 발행되는 대덕e로움은 대덕구 내 점포에서만 사용할 수 있는 대전 최초 지역화폐로, 지난 7월 5일 출시됐다.

대덕구는 대덕e로움 홍보에 적극 나서고 있다. 지난 9일과 10일 이틀간 신탄진역 앞 새시장상가거리에서 대덕e로움 사용 활성화를 위한 '대코 맥주페스티벌 시즌2'도 했다. 행사장에서는 대덕e로움만 사용할 수 있도록 했고, 신용카드와 현금결제는 철저히 제한했다. 대덕구 추산에 따르면 이날 주민 4만여명이 참석했다. 대덕구는 오는 22일까지 추석 맞이 '대덕e로움' 10%(평소 6%) 할인 행사를 하는 만큼 더 많은 활성화를 기대하고 있다.

대덕구 거주하는 A 씨는 "맥주페스티벌에 방문해 처음으로 대덕e로움을 발급받았다"며 "축제도 즐기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돕는다니 일석이조인 것 같다"고 말했다.

지역화폐의 출시는 지역 자금 역외 유출 문제 해결을 위해서다. 현재 대덕구 지역 내 산업단지 근로자는 대전지역 공장근로자의 51% 가량을 차지하고 있다. 그러나 대덕구 근로자들의 실거주지는 타 자치구인 것으로 대덕구는 판단하고 있다. 돈은 대덕구에서 벌고 다른 자치구에서 소비를 하는 사례가 빈번하다

구 에너지경제과 관계자는 "현재 대덕구민, 그 외의 구민이 구매한 대덕e로움 통계는 따로 집계하지 않고 있다"며 "다른 구에 거주하는 지역 내 근로자들이 대덕e로움을 구매할 수 있도록 공단과 협약을 많이 맺고 있다"고 전했다
김소희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