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농업법인 푸디웜' 농식품부 선정 이달 우수 벤처·창업기업

친환경 곤충 동애등에 원료로 반려동물 간식

입력 2019-09-16 11:01   수정 2019-09-16 11:01

푸드웜
농업회사법인 푸디웜에서 생산한 곤충 동애등에를 원료로 만든 파충류용 사료.
농림축산식품부가 선정하는 9월 우수 벤처·창업기업에 농업회사법인 푸디웜 주식회사(이하 푸디웜, 대표 김태훈)가 선정돼 제5호 A-벤처스으로 호명됐다.

'푸디웜'은 친환경 곤충 동애등에를 원료로 활용해, 단백질이 풍부하고 영양의 균형을 잡아주는 반려동물 수제간식 및 사료를 제조·판매하고 있으며, 2016년에 충북 진천에서 창업한 청년기업이다.

기업의 핵심 기술로 특허 등록된 로스팅 기술이 있다.

이 기술은 사료 제조 시 감칠맛과 향을 향상시켜 기호도를 높이고, 일반 곤충사료 유통기한이 약 1년인 것에 비해 이 기술은 유통기한을 2년까지 증가시키는 역할도 하고 있다.

이 기술은 방부제 없이도 곤충 자체적으로 분비되는 항균물질로 소재를 코팅하는 원리의 천연소재 생산기술이다.

최근에는 반려견 수제사료에서 보존제나 허용기준 초과 방부제가 검출돼 논란이 되고 있는데, '푸디웜'은 이러한 문제점을 기술적으로 해결하여 주목을 받고 있다.

또한, 물을 부으면 겔(gel)상의 푸딩형태로 바로 섭취가 가능하도록 해 간편성을 도모, 타 회사 제품과 차별화했다.



'푸디웜'은 농업기술실용화재단에서 이전 받은 '동애등에' 산란유도 장치기술과 스마트팜을 접목시켜, 곤충 사육 방식을 표준화시켰다.

이러한 기술적 우수성이 자체 생산이 안정적으로 가능하도록 했으며, 가격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게 하는 주된 원동력이 되었다.

한편 '푸디웜'은 탄탄한 기술력을 바탕으로, 지난해부터 곤충 사육 표준화를 위한 정보통신기술기반의 보급형 사물인터넷 사육장을 개발하였으며, 최근 제주도에서의 시범사업을 시작으로 농가 보급에도 적극 나서고 있다.

현재는 반려견, 반려묘, 소형동물(고슴도치, 슈가 글라이더 등)등을 대상으로 한 40종류 이상의 제품군을 개발하고 있으며, 꾸준히 신제품 개발에도 매진하고 있다.

'푸디웜'은 제품의 우수성을 인정받아 유명 온라인 판매처 및 대형 오프라인 마트에서도 쉽게 만나볼 수 있다.
세종=임병안 기자 victorylba@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