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서천특화시장 식당동 임대료 대폭 인하

입력 2019-09-16 11:36   수정 2019-09-16 11:36

서천특화시장


서천특화시장 식당동 임대료가 대폭 인하돼 상인부담 경감에 따른 고객 서비스가 더욱 향상될 전망이다.

서천군은 그동안 높은 임대료로 논란을 빚어 오던 서천특화시장 식당동에 대한 입찰 최저가를 낮추기 위해 점포 감정가액을 기존 5%에서 3%로 하향 조정했다.

현재 서천특화시장 식당동 임대료는 공유재산법에 의한 최고가 입찰방식을 적용해 입점 희망자들 간 과다한 경쟁을 불러 일으켜 높은 임대료가 책정돼 왔다.

서천군은 이같은 부작용을 해결하기 위해 식당동 입찰 최저가의 기준이 되는 점포 감정가액을 기존 5%에서 3%로 낮췄다.

현행 서천군전통시장 개설.운영에 관한 조례에는 입찰 최저가를 점포 감정가액의 3%에서 5%까지의 요율로 산정할 수 있게 규정돼 지난해까지는 최고 요율인 5%를 적용해 왔다.

점포 감정가액 하향조정을 통해 입찰 최저가도 낮아져 올 4월부터 9월까지 실시한 식당동 모집에서 3개 점포가 1000만원대 중후반으로 낙찰돼 기존에 비해 많게는 2000만원까지 임대료가 낮춰지는 효과를 거뒀다.



서천군은 오는 10월 모집 예정인 식당동 5개 점포에 대해서도 낮아진 입찰 최저가를 적용할 예정이며 앞으로 상인회와의 소통을 통해 임대료뿐만 아니라 상인 부담을 줄일수 있는 다양한 시책을 개발할 계획이다.

서천특화상인들은 "입찰 최저가가 낮아져 운영에 부담이 덜하게 됐다"며 "임대료가 낮아진 만큼 더 나은 서비스와 저렴한 가격으로 고객들에게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노박래 군수는 "경제가 어려운 상황에서 지역경제의 큰 축인 서천특화시장 상인들의 부담을 줄이기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서천=나재호 기자 nakija2002@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