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충남도의회 문복위 행감 앞 '열공모드' 돌입

행감.내년 본예산 심사 대비 역량강화 워크숍
트라우마센터 건립 관련 우수기관 현장방문도

입력 2019-09-16 15:24   수정 2019-09-16 17:56
신문게재 2019-09-17 8면

0916_문복위 워크숍 충주03
충남도의회 문복위 소속 위원들과 사무처 직원 등이 16일 충주에 위치한 깊은산속옹달샘 아침편지명상센터에서 '의정 워크숍'을 갖고, 서울시의회 한태식 수석전문위원으로부터 강의를 듣고 있다. 충남도의회 제공
충남도의회 문화복지위원회(위원장 김연)가 올 하반기 굵직한 의정현안을 처리하기 위해 추석 연휴가 끝나자마자 '열공모드'에 돌입했다.

문복위 소속 위원들과 사무처 직원 등은 16~18일 사흘간 충북과 강원 일원에서 행정사무감사와 내년도 본예산 심사 대비 역량강화를 위한 의정워크숍을 갖는다.



연수 첫날에는 오랜 강의 경력을 가진 서울시의회 한태식 수석전문위원으로부터 행감 방향과 기법을 듣고, 토론의 시간을 가졌다.

0916_문복위 워크숍 충주01
충남도의회 문복위 소속 위원들과 사무처 직원 등이 16일 충주에 위치한 깊은산속옹달샘 아침편지명상센터에서 의정 워크숍을 열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충남도의회 제공
이와 함께 지난 1년간 연구모임과 의정토론회 등을 통해 공론화를 이끌어 낸 도민 심리상담·치료 기관 '충남 트라우마 센터'의 성공 건립을 위한 추진 방안도 모색한다. 참가자들은 연수 기간 충주 소재 깊은산속옹달샘 아침편지명상센터와 평창에 위치한 오대산 자연명상마을 '옴뷔'(OMV) 등 민간 우수기관을 벤치마킹할 계획이다.

김연 위원장은 "지난해보다 더 세밀하고 심도있는 행감을 준비하기 위해 연휴가 끝난 직후 의정역량 강화에 나섰다"며 "출범 2년차를 맞은 제11대 문복위 활동이 결실을 맺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내포=김흥수 기자 soooo0825@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