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공주석송초,'세계 문화 이해의 날' 운영

이웃 나라 문화를 통해 다름의 가치 배웠다

입력 2019-09-21 08:05   수정 2019-09-21 08:10

공주 석송초, 다문화 공감교실 11
공주 석송초등학교(교장 박돈서)가 학생들의 다문화 감수성 증진을 위해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는 거운데 19일'세계 문화 이해의 날'을 운영, 학생들로부터 관심을 끌었다.<사진>

이날 교육은'2019 찾아가는 다문화공감 교실'프로그램으로서 학생들에게 다양한 문화를 존중하는 태도를 함양시키고자 1,2학년 학생들을 대상으로'일본의 설날'이라는 주제로 문화체험교육 형태로 이뤄졌다.



유미코 강사는 일본의 전통 의상을 입고 학생들과 반갑게 인사를 나누며 일본의 인사말과 전통 의상에 대해 소개했다.

학생들은 이웃 나라 일본에 관한 설명을 들으며 호기심을 가지고 수업에 집중하는 모습을 보였다.

체험활동에 참여한 2학년 조은 학생은 "이웃 나라인 일본의 명절에 대해 배울 수 있어서 좋았으며, 하루빨리 일본과 우리나라 관계가 좋아져서 서로 도와주고 가깝게 지내는 친한 사이가 되면 좋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석송초등학교는 4년째 다문화 중점학교를 운영하고 있는데 앞으로도 세계시민교육을 더욱 강화하여 학생들에게 글로벌 마인드를 함양시켜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공주=박종구 기자 pjk0066@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