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충남여성새로일하기지원본부 개소

내포신도시서 개소식... 도내 여성새일센터 총괄

입력 2019-09-21 11:36   수정 2019-09-21 11:38

충남여성새로일하기지원본부_개소식_IMG_0718
충남도가 도내 지역여성새로일하기센터를 총괄하는 광역여성새로일하기센터를 설치하고 경력단절여성에 대한 본격적인 지원 활동에 돌입했다.

도는 지난 20일 내포신도시에서 충남여성새로일하기지원본부(이하 지원본부) 개소식을 가졌다. <사진>



홍성 홍북읍에 총 면적 104.8㎡로 설치된 지원본부는 임신·출산·육아·가족 돌봄 등으로 경력이 단절된 여성들에게 종합적인 취업 지원 서비스를 제공하는 광역여성새로일하기센터 역할을 수행한다.

도는 이번에 설치한 지원본부와 도내 지역새일센터 간 네트워크를 구축해 그동안 경쟁적으로 이뤄진 사업을 총괄할 계획이다. 또 수요자 중심의 정책 수립을 위한 자체 통계자료도 마련해 양성평등 기업문화를 확산시킬 방침이다.

주요 업무는 ▲광역·지역여성새일센터 간 네트워크 강화 등 광역 기능 전담 ▲산업·직종별 협회 등 일자리 관련 기관과의 협력 네트워크 구축 ▲지역 내 여성 유망 진출 구인처 발굴 및 직업 교육·훈련 과정 개발·보급 ▲지역여성새일센터 컨설팅 및 벤치마킹 ▲신규 종사자 교육 등이다.

이날 개소식에 참석한 김용찬 행정부지사는 "이번 광역여성새일센터 개소로 천안·공주·보령 등 10개 지역여성새일센터를 아우르는 '충남 여성 일자리 네트워크'를 구축했다"며 "연간 1만 명 이상의 여성 일자리 연계 목표 달성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내포=김흥수 기자 soooo0825@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