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논산여중, 숲속 가을음악회 '호응'

17일부터 20일까지 노래와 댄스 등 7개 동아리 참여

입력 2019-09-21 19:41   수정 2019-09-21 19:41

논여중 숲속 작은음악회 사진
논산여자중학교(학교장 박병동)는 지난 17일부터 20일까지 점심시간을 이용해 교정 숲속음악당에서 ‘학생자치회 숲속 음악회’를 개최해 눈길을 끌고 있다.

숲속 음악회는 17일 리드머스 난타와 우쿨렐레, 18일 사물놀이와 댄스, 19일 소리지기, 20일 노래와 댄스 등 7개 자율동아리가 참여해 큰 호응을 얻었다.



숲속음악회는 학생자치회 스스로 기획하고 학생 자율동아리가 참여해 매년 실시되는 학생자치 활동으로 가을 햇살 아래 학생들이 음악과 춤으로 소통하는 하나의 아름다운 청소년 문화를 만들어가고 있다.

우수영 학생회장은 “숲속 음악회는 우리학교의 아름다운 숲속공원에서 친구들과 함께 음악과 춤, 노래를 공유하며 청소년들의 문화를 학생들끼리 즐기는 힐링의 시간”이라고 말했다.


논산=장병일 기자 jang392107@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