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대전 목동 3구역 VS 도마·변동 8구역…실수요자 선택은?

목동 3구역과 도마·변동 8구역 10월 동시 분양
재개발·대형 건설사 경쟁

입력 2019-09-22 11:45   수정 2019-09-30 17:21

더샵 리슈빌
더샵 리슈빌 조감도.
대전 중구 목동 3구역 ‘더샵 리슈빌’ 분양이 10월로 연기되면서 서구 도마·변동 8구역 'e편한세상 포레나'와 경쟁이 벌어지게 됐다.

22일 부동산업계에 따르면, 이달 말 분양 예정이던 목동 3구역 재개발사업인 더샵 리슈빌 분양이 10월로 연기됐다.

27일 분양 예정이었던 목동 3구역은 전 조합장과의 법적 분쟁 등으로 인해 분양이 연기될 것이라는 우려가 있었다. 조합 측은 이달 초 중구청에 착공계를 내고 본격적인 분양 절차에 착수할 계획이었지만, 전 조합장이 인감도장을 반납하지 않으면서 착공계를 내지 못했다.

목동 더샵 리슈빌'은 지하 2층~지상 최고 29층, 9개 동, 전용면적 39~84㎡로, 모두 993세대 규모다. 이중 일반 분양은 715세대다.

더샵 리슈빌과 함께 10월에는 서구 도마·변동 8구역 재개발사업인 '도마 e편한세상 포레나'도 분양시장을 달굴 예정이다.

도마e편한세상 포레나
도마 e 편한세상 포레나.
대림산업과 한화건설이 공동 시공하는 도마 e편한세상 포레나는 도마동 179-39번지 일원에 모두 1881세대 규모다. 지하 2층~지상 34층 20개 동, 전용면적 39~84㎡이며 일반 분양 물량은 1441세대다.

도마 e편한세상 포레나는 도마·변동 재정비촉진지구 내에 첫 사업이라는 점에서 주목받고 있다. 유등천과 체육공원 등의 인프라와 버드내중, 대신중을 비롯해 자립형 사립고인 대신고 등 교육 환경도 갖췄다.



두 곳 모두 재개발사업인 데다, 굵직한 대형 건설사들의 경쟁이라는 점에서 핵심은 적정 분양가가 될 것으로 보인다.

부동산업계 관계자는 “분양가를 놓고 눈치 싸움도 벌어질 것으로 보인다”라며 "두 곳 다 좋은 주거환경을 갖추고 있는 만큼 적정선의 분양가를 제시한 곳이 실수요자들의 선택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라고 말했다.김성현 기자 larczard@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