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단양 군민참여단, '단양 미래비전' 설계한다

입력 2019-09-23 10:08   수정 2019-09-23 10:08

보도2)군민참여단 발족식
단양군 군민참여단 발족식
단양군의 청사진을 디자인하는 군 발전계획 수립에 지역주민들의 목소리가 실질적으로 반영되고 있어 눈길을 끈다.

군에서 추진하고 있는 '2030 단양군 미래비전 중장기 발전계획' 수립 과정에 민간단체, 지역주민, 학생 등으로 구성된 군민참여단(단장 오수원)이 발족돼 참여하면서 민·관·연 협력의 모범 사례로 주목받고 있기 때문이다.

군민참여단은 지역발전에 관심 있는 일반 주민, 중·고등학생과 관내 30여개 민간단체 등 130여명으로 구성됐으나 지난 6월 26일 단양군 평생학습센터에서 발족식을 가졌다.

단원들은 바쁜 농번기와 일상 속에서도 지역경제·관광, 도시기반시설, 의료보건·복지, 농업농촌·생활, 교육청소년, 문화예술·체육, 안전·환경 등 7대 부문별 의제를 단기, 중장기로 나눠 적극적으로 제시했다.

한편, 지난 20일에는 단양관광호텔에서 60여명의 단원이 참여한 가운데 수렴된 의견을 종합적으로 정리하고 토론하기 위한 종합워크숍도 개최했다.

이날 참석한 단원들은 7개 분과별로 나눠 제시된 180개 의제에 대해 지역발전을 위한 중요사업과 시급한 사업 등을 토의하고 결과를 발표하는 시간을 가졌다.

종합적으로 정리된 내용은 발전계획 용역을 수행 중인 충북연구원의 검토를 거쳐 '2030 단양군 중장기 발전계획' 수립에 반영할 예정이다.
단양=손도언 기자 k-55son@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