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청보초등학교 별밤여행 학교 안뜰 야영실시

입력 2019-09-23 10:18   수정 2019-09-23 10:18

학교 안뜰 야영 실시1
청보초등학교(교장 서연숙)는 지난 20일과 21일 전교생을 대상으로 안뜰 야영 실시했다.


청보초등학교(교장 서연숙)는 지난 20일과 21일 전교생을 대상으로 학교 안뜰 야영을 실시했다고 23일 밝혔다.

학교 안뜰 야영은 청보초등학교 학생 뿐 아니라 교육 가족 모두가 참여해 학생들에게는 친구들과의 추억과 부모님에 대한 감사한 마음을 형제간의 우애 등 가정의 소중함을 안겨 주었다.

또 교육 가족들도 서로에 대한 고민과 기쁨들을 지역과 함께 나눌 수 있는 소중한 추억의 시간이 되었다.

이날 학교 안뜰 야영행사는 가족과 함께하는 저녁 바비큐 파티를 시작으로, 천체망원경을 이용 밤하늘 관측 했으며, 가족과 함께하는 레크리에이션을 통해 학생과 학부모, 교직원 모두가 하나 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운영됐다.

특히 운동장 가운데서 고성능 천체망원경으로 진행되는 실제 천체관측은 두꺼운 구름으로 볼 수 없었지만, 대신 스마트폰의 앱을 이용해 바라본 별자리의 아름다움과 신비로움, 레이저 장비로 바라 본 토성과 목성의 선명하고 환상적인 모습은 학생들과 교육가족들의 입에서 탄성을 자아냈다.

천체관측 프로그램을 진행한 청라중학교 김소환 선생은 "거대한 우주 속에서 작고 미약한 존재에 불과한 우리 들은 서로를 이해하고 같이 행복하게 살아가는 사람들이 되어야 한다"며 “저의 재능이 학교에 도움이 될 수 있어서 감사하고 학부모로서 아이와 함께 할 수 있어 매우 행복한 시간이 되었다” 고 말했다.



이번 학교 안뜰 야영에 참여했던 강전돈(6학년) 학생의 학부모는 "아이와 함께한 마지막 초등학교 야영의 밤이 너무나 아름다웠다”며 “이렇게 멋진 프로그램을 준비해주신 교장선생님을 비롯한 교육가족 모두에게 감사하다"고 말했다.

임주혁 (1학년)학생도 "처음으로 참여한 학교 안뜰 야영 중에 저녁 바비큐 시간이 제일 재미있었고, 급식실에서 이루어진 가족들과의 레크리에이션 시간을 통해 끈끈한 정과 화목의 시간을 보낼 수 있었다"고 말했다.
보령=김재수 기자 kjs0328@























운동장 가운데서 고성능 천체망원경으로 진행되는 실제 천체관측은 두꺼운 구름으로 볼 수 없었지만, 대신 스마트폰의 앱을 이용해 바라본 별자리의 아름다움과 신비로움, 레이저 장비로 바라 본 토성과 목성의 선명하고 환상적인 모습은 학생들과 교육가족들의 입에서 탄성이 나왔다.

서연숙 교장은 "앞으로도 청보초등학교에서는 학교 안뜰 야영을 매년 꾸준히 발전시켜 진행할 계획”이라며“학생자치회의 의견과 학부모회 및 교직원들의 의견들을 모아 지역과 함께 성장하고 추억해 나갈 수 있는 야영 활동으로 실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