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당진 다문화〕제9회 당진시 다문화대축제 성료

어울리고 소통하면서 다양한 문화를 체험하는 기회 마련

입력 2019-10-13 20:40   수정 2019-10-13 20:40

당진시가 주관하고 당진시다문화가족지원센터가 주최한 제9회 당진시다문화대축제가 성공리에 마무리 됐다.

올해로 9회 차를 맞이한 이번 행사는 지난 28일 시 종합복지타운 일원에서 진행됐으며 다문화가족과 시민들이 함께 어울리면서 소통하고 다양한 문화를 체험하는 기회를 마련함으로써 지역사회 다문화 인식개선으로 서로를 이해하는데 기여하기 위해 마련됐다.

2000여명의 다문화가족과 외국인가족 및 당진시민이 참여한 다문화대축제는 '전세계의 멋과 맛이 하나로 물들다'라는 주제에 맞게 개막식에서는 베트남 모국춤 팀의 '혼비엣', 신성대학교 태권도경호과의 '태권도시범'의 축하공연으로 축제의 분위기를 뜨겁게 달궜다.

이 후 건강한 가정생활 및 적극적인 사회 참여로 주위의 모범이 되는 다문화 및 외국인 부부를 대상으로 모범 가정상 시상과 쉽게 접할수없는 세계 전통 의상 패션쇼로 문화적 차이를 좁혀가는 여유를 가졌다.

부대행사로 세계 여러 나라의 의상, 음식, 놀이를 포함하여 지역사회연계를 통한 체험부스가 운영됐으며 음식체험으로 베트남 샌드위치(반미) 체험, 필리핀 음식(판싯)체험, 러시아 빵 체험, 캄보디아 음식 체험, 한국 우리콩 우리두부 체험 등 시민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또한 Music Festival에서는 총 8팀이 참가했으며 인도네시아의 라스키니씨가 에일리의 Heaven으로 대상을 차지했다.

시 다문화가족지원센터의 기타동아리인 두더락팀과 송산종합사회복지관의 아동설장구팀 장구바람의 초청공연도 이어졌다.



이번 다문화대축제는 풍성한 볼거리와 다양한 나라의 음식 및 문화체험으로 온 가족의 나들이로 즐거운 하루를 보낼 수 있는 좋은 기회였다는 평이 이어졌다. 당진시다문화가족지원센터 제공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