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오늘(8일) 감기걸릴확률 '높음'... '입동 추위' 출근길 기온 영하

입력 2019-11-08 01:00   수정 2019-11-08 01:00

00
기상청 제공

 

기상청에 따르면 8일 감기가능지수가 '높음'으로 나타났다. 이날 충청도와 경상도에는 한파주의보가 발효되는 곳이 있겠다. 

 

이날 날씨는 전국이 대부분 맑겠으나 절기상 겨울이 시작된다는 '입동(立冬)'으로 아침 기온이 영하로 뚝 떨어지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4~영상 9도로 평년보다 떨어지겠다. 낮 최고기온은 12~19도로 큰 일교차가 예상된다. 지역별 기온으로 서울 1~14도, 대전 0~15도, 대구 4~17도, 광주 4~15도, 부산 9~19도, 제주 11~16도로 최고 15도 이상의 큰 일교차가 예상돼 건강에 유의해야겠다.

 

특히 출근길 기온이 영하로 떨어지면서 감기에 걸릴 확률이 높겠다. 내의와 함께 두꺼운 외투를 입고 체온 방출을 최소화 할 수 있는 목도리, 장갑 등을 챙기는 것도 좋겠다. 따뜻한 음료를 자주 섭취하고 실내 적정 습도수준을 유지해 최대한 면역력이 떨어지는 것을 방지해주자.

 

외출 후에는 손과 발을 최소 30초 이상 올바른 세척방법으로 씻는다. 충분한 휴식과 수면도 건강을 유지하는 비결이다.

 

박솔이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