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청양 양승보 씨, 농업인의 날 장관 표창

입력 2019-11-09 21:16   수정 2019-11-09 21:16

청양 운곡면 양승보 씨
양승보 (62·사진) 충남프리지어연구회장이 제24회 농업인의 날을 맞아 농업·농촌 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11일 농림축산식품부장관상을 받았다.

양 회장은 지난 2010년 화훼 불모지였던 청양에서 처음으로 프리지어 재배를 시작했다.

토양소독과 작물 재배순서 재배치로 프리지어 이모작에 성공했으며, 재배면적을 꾸준히 늘려 프리지어 단일품목 전국 최대 생산 규모(7260㎡)를 자랑하는 자타공인 최고 권위자로 불린다.

2012년 프리지어 일본 수출에 성공한 양 회장은 고품질 화훼 생산기술 연구에 매진해 2017년 백합 수출, 2019년 국화 수출을 이루는 등 화훼산업 경쟁력 강화와 수출시장 개척의 선구자로 활동했다.

양 회장은 생산 농가 조직화와 재배기술 고도화를 선도하며 청양화훼수출작목반 회장, 농촌진흥청 기술협력국 수출농업지원과 현장 명예 연구관, 충남도 농업기술원 신품종 심의평가 위원 등으로 활동하고 있다.

양 회장은 "앞으로도 신기술·신품종을 개발해 더욱 아름답고 화려한 꽃으로 국내외 소비자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양 회장은 지난 2013년 부인 유병예 씨와 함께 '새농민상'을 받았다.
청양=최병환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