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忠賢硏書會, 제 10회 작품전시회 개최

농사일에 부대끼며 갈고 닦은 기량 출중, 눈길

입력 2019-11-09 22:02   수정 2019-11-09 22:08

개막식
충현연서회 전시회 개막식
농촌의 바쁜 일과에도 불구, 붓과 씨름해온 지 12년째를 맞이한 공주시 반포면 충현연서회(忠賢硏書會.회장 임상윤) 회원들이 10번째 전시회를 개최 눈길을 끌었다.

8일 오후 2시 공주대학교 백제교육원에서 개막식을 갖고 10일까지 개최된 전시회는 농사일에 부대기면서도 취미생활로 먹과 붓으로 일상을 즐기는 소박함이 출중, 주위 사람들을 감동케 했다.



내빈 작품 감상
내빈들이 작품을 감상하고 있다.
이날 전시회 개막식에는 김정섭 공주시장, 공주시의회 이상표·서승렬 의원, (사)충현서원 서민식 이사장, 이주성 반포면장, 강석광 공주시청 문화재과장, 백제서화협회 이명숙 회장 등 내빈과 회원 100여명이 참석, 축하했다.

이번 전시회에는 묵화를 비롯해 초서 증 130여점의 전시됐다.

임상윤 회장은 "지인들과 함께 취미로 붓글씨 쓰기를 시작, 10번째 전시회까지 갖게 돼 무척 기쁘다"며 "수준이 대작가(大作家)에게도 뒤지지 않을 만큼 기량이 출중한 것에 스스로 감탄하고 있다. 書藝를 통한 정서함양과 저변확대에 힘써나가겠다"고 말했다.

개막식1
하모니카 합주단의 축하공연.
한편, 식전행사로 반포하모니카 합주단이 공연을 펼쳐 참석한 내빈들의 눈과 귀를 즐겁게 했다. 공주=박종구 기자 pjk0066@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