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소방서, '불조심 강조의 달 '외국인 소방안전교육 실시

유희성 기자

유희성 기자

  • 승인 2019-11-12 10:35
  • 수정 2019-11-12 10:35
이주민센터 교육
홍성소방서(서장 유현근)는 최근 홍성이주민센터에서 다문화가정 및 외국인 30여 명을 대상으로 소방안전교육을 실시했다고 12일 밝혔다. <사진>

이번 교육은 불조심 강조의 달을 맞아 언어적, 문화적 차이로 인해 재난 상황에 취약할 수 있는 다문화가정 및 외국인을 대상으로 겨울철 화재 등 안전사고 예방과 초기 대처능력 향상을 위해 마련했다.

교육에서는 화재사례를 통해 화재발생 시 대피요령, 소화기 사용방법 등 실제적인 행동요령을 집중적으로 다뤘다. 심폐소생술에 대한 이론과 실습도 병행해 참여도가 높았다.

교육을 진행한 홍성소방서 김지민 반장은 "이번 교육을 계기로 홍성에 거주하는 외국인분들의 화재예방 의식과 화재 등 응급상황 대처능력 향상에 큰 도움이 돼 안전한 겨울을 나길 바란다"고 말했다.
내포=유희성 기자 jdyhs@

기자의 다른 기사 모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