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지방이 이끄는 혁신, 분권으로 실현되는 반가운 변화

대전시, 김순은 대통령소속 자치분권위원장 초청 혁신세미나

입력 2019-11-12 14:10   수정 2019-11-12 15:51

반가운
대전시는 12일 오전 시청 세미나실에서 김순은 대통령 소속 자치분권위원회 위원장을 초청한 가운데 '지방이 이끄는 혁신'을 주제로 세미나를 개최했다.사진제공은 대전시
대전시는 12일 오전 시청 세미나실에서 김순은 대통령 소속 자치분권위원회 위원장을 초청한 가운데 '지방이 이끄는 혁신'을 주제로 세미나를 개최했다.

이날 세미나에서 김 위원장은 자치분권의 필요성과 정책방향을 설명하고, 자치분권위원회의 역할과 함께 진정한 지방분권을 통한 혁신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김 위원장은 "자치분권은 지역을 변화시키고, 중앙과 지방의 협력관계를 통해 국가를 발전시키는 혁신의 원동력"이라고 말했다.

세미나는 부서별 혁신담당자는 물론, 신규 직원들의 혁신모임인 '주니어보드' 등 관심 있는 직원들이 참여해 자리를 가득 메웠다. 참석자들은 특강을 듣고, 자유로운 분위기에서 대화하며 의미 있는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임재진 시 정책기획관은 "지방의 혁신은 대전시 공무원들의 변화로부터 시작해야 한다고 생각한다"며 "앞으로 공직자들의 혁신 마인드 확산과 분위기 조성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전시는 시민이 체감하는 정책의 추진과 혁신성과 창출을 위해 '정부혁신'과 '적극행정'에 중점을 두고 공직문화의 변화를 꾀하고 있다. 이를 위해 일선 공무원들의 인식 변화가 우선돼야 자발적인 참여와 확산을 이끌어 낼 수 있다고 보고, 지난달부터 매월 1회씩 총 3회에 걸쳐 전문가를 초청해 특강을 개최하고 있으며, 이날은 두 번째 특강이 진행됐다.
이상문 기자 ubot1357@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