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충주경찰서, 음주교통사고 예방에 기여한 자율방범대원에 표창장 수여

입력 2019-11-15 16:56   수정 2019-11-15 16:56

DSC_9470
정재일 충주경찰서장은 14일 오후 중앙지구대 중앙자율방범대 월례회의 자리에서 음주교통사고 예방에 기여한 자율방범대원에게 표창장을 수여했다.

충주 중앙자율방범대 윤근호(남, 49세) 부대장과 최재식(남, 38세) 대원이 바로 그 주인공들이다.



이들은 지난 7일 밤 방범대 차량으로 중앙지구대 관내를 돌며 범죄예방 순찰을 하던 중 충주시 교동사거리에서 신호를 위반하며 방범대 차량과 사고위험을 일으키고 이후에도 불법유턴을 하며 교통법규를 위반하자 차량을 정차시키고 운전자와의 대화를 시도했다.

두 사람은 운전자 A씨(남, 33세)의 입에서 술 냄새가 나는 것을 확인하고 음주 의심 차량이 있다며 112로 신고했고 신고를 접수한 중앙지구대는 즉시 현장 출동, 운전자 A씨를 상대로 음주측정하고 혈중알콜농도 0.069%로 확인되어 도로교통법위반(음주운전)으로 검거했다.

충주 중앙자율방범대는 남성대원 33명, 여자대원 16명 등 총 49명의 대원이 주 2~3회 취약지역 일대를 순찰하며 지역을 위해 봉사하고 있다.

정재일 경찰서장은 "음주운전은 본인은 물론 제 3자에게도 큰 피해를 줄 수 있는 위험한 행위이다, 교통사고 피해를 예방한 자율방범대원들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충주=최병수 기자 cbsmit@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