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논산시, 전국 성과평가 3년 연속 우수기관 선정

주민 조직 협의체 운영 및 13개 관리마을 건강수준 자료 구축 등 우수

입력 2019-11-21 11:11   수정 2019-11-21 22:46
신문게재 2019-11-22 16면

건강생활지원센터 우수기관 선정
논산시(시장 황명선)가 운영 중인 건강생활지원센터가 전국 성과평가에서 3년 연속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논산시건강생활지원센터는 진료기능이 없는 지역 밀착형 건강증진 전담기관으로, 지난 2016년 개소한 이래 전국 성과평가에서 2017년 최우수상, 2018년·2019년 연속으로 우수상을 수상하게 됐다.

전국 건강생활지원센터 60개소 대상으로 실시하는 성과평가는 5개 영역 11개(인프라, 지역사회현황파악, 사업운영, 주민참여, 지역자원협력 등)의 지표를 기반으로 이뤄진다.

시는 특히 주민참여 영역에서 건강지킴이 협의체를 통한 주민 주도 동아리 운영, 쓰레기 분리수거장 설치, 벽화 및 꽃밭 조성은 물론 관리마을을 대상으로 실시한 건강수준 조사 및 자료 구축을 통해 건강증진사업을 전개한 점이 높은 점수를 받았다.

현재 논산시의 사례는 보건복지부, 한국건강증진개발원에서 발행하는 건강생활지원센터 사업 운영 매뉴얼에도 게재되는 등 그 우수성을 입증하고 있다.

보건소 관계자는 “앞으로 주민이 주체가 되는 주민참여형 프로그램을 통해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다양한 사업 발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우수기관 선정으로 보건복지부 장관 기관 표창 및 포상금 1천만 원을 받게된다.




논산=장병일 기자 jang392107@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