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 본문 왼족버튼
  • 센터
  • 본문 오른쪽버튼

국악아카데미 열린공연 '추상국화'

세종문화재단, 28일 초려역사공원서 국악강좌 열린공연

입력 2019-11-21 14:40   수정 2019-11-21 15:41

붙임_열린공연 추상국화 포스터
세종문화재단은 오는 28일 오전 10시부터 세종여민락아카데미 국악강좌 열린공연을 오는 28일 오전 10시 초려역사공원에서 개최한다.

최진 한국교원대 교수의 해설과 함께 60분간 진행될 이번 '추상국화'공연에서는 가야금 중주곡 '한오백년'을 비롯해 해금산조, 아쟁산조, 경기 뱃노래를 재해석한 신뱃놀이 등이 연주된다.



주제 '추상국화'는 '국화가 피었는데 서리가 내리는 늦가을의 모순적인 정취'를 나타내는 표현으로 '전통적인 정서의 흥겨움과 팽팽한 긴장감'을 가야금 독주곡에 담아낼 예정이다.

드라마 추노 OST '비익련리'와 가수 이선희의 '인연' 등 우리에게 익숙한 현대곡을 국악기 중 유일한 화음악기인 생황의 맑은 음색을 통해 새롭게 들려준다.

열린공연은 국악아카데미를 듣는 수강생이 아니더라도 시민 누구나 무료로 참석할 수 있다.
세종=오희룡 기자 huily@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