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산시보건소, 장애인 재활 프로그램 '호응'

장애인 재활 촉진 및 건강한 삶 도모

장병일 기자

장병일 기자

  • 승인 2019-12-10 01:26
  • 수정 2019-12-10 01:26
논산시보건소 전경
논산시(시장 황명선)가 지역사회 장애인과 가족을 위해 실시하고 있는 ‘동행’ 자조모임 및 우울예방 프로그램이 지난 6일 마무리됐다.

‘동행’자조모임은 지역사회 장애인의 재활을 촉진하고, 건강한 삶을 도모하기 위해 마련된 것으로 지난 3월 29일부터 12월 6일까지 총 18회에 걸쳐 진행됐다.

영화 감상, 요리, 논산 나들이, 레크레이션 등 다양한 체험으로 진행된 프로그램은 물론 혈압, 혈당 측정 및 건강상담을 함께 제공해 큰 호응을 얻었다.

‘동행’모임을 마무리하는 ‘재활센터 노래자랑’ 행사에서는 20대부터 70대까지 총 10개 팀이 끼를 뽐냈으며, 한 해 동안 재활 프로그램에 참여한 대상자들이 모두 모여 즐기고 화합하는 장이 만들어졌다.

프로그램 참가자는 “매번 새롭고 다양한 내용으로 구성된 보건소 재활 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어서 좋았고, 무대를 준비하는 동안 기분 좋은 떨림을 느낄 수 있었다”며 소감을 전했다.

보건소 관계자는 “장애인분들이 보건소 재활 프로그램을 통해 즐거움을 느끼고, 신체와 정신적 건강 모두 증진될 수 있도록 다양한 보건 서비스와 재활 프로그램을 운영하겠다”고 말했다.


논산=장병일 기자 jang392107@

기자의 다른 기사 모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