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원주시, 대형 건축공사 지역업체 참여 양해각서 체결

12월 11일(수) 오후 3시, 원주시청 투자상담실

입력 2019-12-10 01:38   수정 2019-12-10 01:38

원주시청사 사진 (2)
사진제공: 원주시
강원 원주시는 기업도시 내(지정면 가곡리 1345-11번지)에 추진 중인 대형 건축공사에 지역업체가 참여할 수 있도록 오는 12월 11일(수) 오후 3시 시청 7층 투자상담실에서 건축주인 ㈜제이디개발(대표 최종천) 및 시공을 맡은 ㈜믿음종합건설(대표 김영군)과 양해각서를 체결한다.

협약 대상은 지하 2층, 지상 8층 규모의 연면적 10,191.16㎡인 근린생활시설 용도 건물이다. 이번 협약으로 총사업비 114억 원 가운데 절반인 약 57억 원의 공사에 지역업체가 참여하게 돼 지역 경기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원주시는 지역 주민 일자리 창출 및 건설경기 활성화를 위해 10층 이상 및 연면적 10,000㎡ 이상의 대형 건축공사에 대한 지역업체 참여제를 지난 2016년부터 공동주택에 이어 일반건축물까지 확대 시행하고 있다.
원주=한상안 기자 dhlfyd@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오늘의 핫이슈
중도일보가 알려주는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