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태안군, '배움에 늦음은 없다' 찾아가는 문해교실 졸업식 열려

올해 졸업 및 수료생 407명 배출

입력 2019-12-15 00:19   수정 2019-12-15 00:19

문해교실 졸업식 (1)
태안군이 지난 13일 태안군교육문화센터 다목적강당에서 '2019 찾아가는 문해교실 졸업식'을 가졌다. 사진은 '2019 찾아가는 문해교실 졸업식' 모습.


태안군이 지난 13일 태안군교육문화센터 다목적강당에서 가세로 군수와 군 관계자, 문해교육 졸업생과 가족, 교사 등 130여 명이 모인 가운데 '2019 찾아가는 문해교실 졸업식'을 개최했다.

이번 졸업식에서 군은 3~4년 이상의 과정을 이수한 학생 73명에게 졸업장을 수여하고, 시화 공모전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둔 학생 3명에게 표창장을 전달했다.

찾아가는 문해교실은 글을 몰라 일상생활에 어려움을 겪는 군민들에게 배움의 기쁨을 선물하기 위해 추진됐으며, 군은 거리가 멀어 이동이 어려운 어르신들을 위해 지역 경로당 등 총 32개소에서 교육을 진행했다.

올해 문해교실에는 총 459명이 참여해 407명이 졸업 및 수료에 성공, 88.7%의 수료율을 기록하는 성과를 거뒀다.

군은 올해 어르신들을 위한 맞춤형 문해교육을 확대해 찾아가는 문해교실 459명(32개소) △초등학력 인정과정 문해교육 43명(3개반) △중학학력 인정과정 문해교육 16명(1개반) 둥 총 518명의 어르신들에게 문해교육을 진행했다.

또 올해 초 국가평생교육진흥원 주관 '2019년 성인문해교육 지원사업' 공모에 선정돼 1500만원의 사업비를 확보해 문해교육 어르신 '작은 영화관 나들이', 공예프로그램 운영, 한글날 기념 성인문해교육 시화전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가세로 군수는 "졸업장을 받으신 교육생들께 진심으로 축하를 드리며 아울러 문해교사와 관계자 등 문해교실에 도움을 주신 분들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앞으로도 배움에 뜻이 있는 모든 군민들이 언제 어디서나 원하는 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평생교육의 장을 더욱 넓혀나가겠다"고 말했다.
태안=김준환 기자 kjh419@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오늘의 핫이슈
중도일보가 알려주는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