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군, 지역 사회복지의 주역들 '한자리에'

12일 2019 민·관 사회복지 합동워크숍 개최

김준환 기자

김준환 기자

  • 승인 2019-12-15 00:22
  • 수정 2019-12-15 00:22
민관 사회복지 합동워크숍 (1)
태안군 사회복지협의회는 지난 12일 태안새마을금고 본점에서 '2019 민·관 사회복지 합동워크숍'을 가졌다. 사진은 2019 민·관 사회복지 합동워크숍 모습.


태안군 사회복지협의회(회장 오병영)가 지난 12일 태안새마을금고 본점에서 가세로 군수와 사회복지기관 종사자 및 사회복지 공무원 등 100여 명이 모인 가운데 '2019 민·관 사회복지 합동워크숍'을 가졌다.

이번 워크숍은 그동안 지역사회의 복지 증진에 기여한 관내 복지기관 및 단체의 화합을 도모하고 보다 나은 복지정책의 추진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개최됐다.

이날 오행자 참생명 자살예방 연구소 소장을 강사로 초청해 '행복비타민'이라는 제목으로 특강을 실시해 좋은 반응을 얻었으며, 레크리에이션을 통해 민·관 사회복지 실무자들이 하나되는 자리가 됐다.

가세로 군수는 "오늘 워크숍을 통해 사회복지인들이 소통하고 화합해, 하나된 모습으로 지역복지발전에 앞장서 주시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사회적 약자의 편에 서서 세상이 아름답게 조화를 이룰 수 있도록 힘써 달라"고 말했다.
태안=김준환 기자 kjh419@

기자의 다른 기사 모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