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여군, 지적재조사 업무유공 최우수 지자체 선정

김기태 기자

김기태 기자

  • 승인 2019-12-22 13:24
부여군(군수 박정현)이 올해 지적재조사 업무평가에서 최우수 지자체로 선정돼 최근 세종정부청사에서 국토교통부 장관 표창을 받았다.

국토교통부는 매년 지적재조사 업무 유공을 평가해 지적재조사 추진 및 활성화 유공 우수기관을 선발, 포상하고 우수 사례를 발굴해 알리고 있다.

부여군은 올해 국토교통부 지적재조사 신기술 적용 실험사업지구 공모에 선정되어 토지현황조사 측량성과물의 공간정보 연계로 행정선진화를 추진했고, 드론 측량기술을 활용하여 정사 영상을 활용해 군민들이 공감할 수 있는 지적재조사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높은 평가를 받았다.

군 관계자는 "지적재조사사업으로 이웃 간 경계분쟁을 해소하고, 토지의 정형화 및 맹지 해소 등으로 토지의 이용가치가 향상될 것"이라며 "향후 지속적으로 시행되는 지적재조사사업이 성공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군민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협조를 당부 드린다"고 말했다.


부여=김기태 기자 kkt0520@

기자의 다른 기사 모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