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부여군, 충남종합관광안내소 새 단장

입력 2020-01-01 10:30   수정 2020-01-01 10:30

1. 충남종합관광안내소 전경  (1)
부여군(군수 박정현)은 충남종합관광안내소의 리모델링 작업을 마치고 새해부터 운영에 들어갔다.

군에 따르면, 기존에 있던 충남종합관광안내소의 휴게장소 제공과 안내소 접근성 개선을 위해 100㎡의 면적에 총사업비 3억 5000만원을 투입해 지난 7월부터 리모델링 작업에 들어가 이달 말에 준공했다.

새 종합관광안내소는 오래된 내·외관을 정비했으며, 관광객 쉼터를 트래블 라운지로 조성하여 방문객의 편의성을 최대한 제공한다.

그리고, 출입구 4개소에 자동문을 설치하고 장애인을 위한 경사로를 신설하여 방문객 편의 증대를 위한 진입로 휴게 데크를 조성했다.

새 단장을 마친 충남종합관광안내소는 새해 1월 중순 개장하여 본격적으로 관광객들을 맞이한다.

군 관계자는 "세계유산 도시의 위상에 걸맞은 관광안내소를 새롭게 단장하여 부여를 찾는 관광객들에게 이용 편의를 최대한 제공하여 다시 찾고 싶은 관광도시로 만드는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부여=김기태 기자 kkt0520@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오늘의 핫이슈
중도일보가 알려주는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