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8일) 감기걸릴확률 '보통'... 비에 눈까지 '언제 그치나'

박솔이 기자

박솔이 기자

  • 승인 2020-01-08 01:00
  • 수정 2020-01-08 01:00
00
기상청 제공

 

기상청에 따르면 사흘째 비가 내리고 있는 8일 감기가능지수가 '보통'으로 나타났다. 서울과 인천, 전남 일부 지역에서는 이날 감기가능지수가 '높음'까지 치솟겠으니 감기 조심해야겠다.

 

이날 날씨는 전날(7일) 이어진 비가 밤새 눈으로 변해 내리는 곳이 있겠으며 오전에 대부분 그칠 것으로 보인다. 강원 영동과 경북 북부, 충북, 전북 동부 내륙에는 오후까지 비가 이어지겠으니 우산 꼭 챙겨야겠다. 

 

예상 강수량은 오후 8시까지 중부지방, 서해5도, 울릉도, 독도는 30~80mm, 남부지방, 제주도는 20~60mm가량이다. 강원 영동에서는 많게는 120mm까지 내리는 곳이 있겠다. 특히 강원 산지에는 5~30cm 높이의 눈이 쌓일 것으로 예상된다.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3~8도, 낮 최고기온은 3~11도로 예보됐다. 지역별 기온으로 서울 3~5도, 춘천 5~7도, 대전 4~6도, 대구 6~9도, 광주 5~6도, 부산 8~11도, 제주 8~9도로 다소 온화한 날씨가 예상된다.

 

사흘째 이어지는 비가 그치고 나면 다시 미세먼지가 기승을 부리겠다. 전 권역에서 미세먼지 농도가 '나쁨' 수준을 보이겠다. 외출 할 때에는 반드시 미세먼지 전용 마스크(KF등급 94)를 착용해야겠다.

 

감기가능지수가 높지는 않지만 체온관리에 신경써야한다. 내의를 입거나 얇은 옷을 여러겹 겹쳐 입어 체온을 유지하자. 따뜻한 음료를 자주 섭취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건조한 실내에서는 가습기를 틀고 젖은 수건이나 물을 받아 주변에 두는게 좋다. 

 

박솔이 기자

기자의 다른 기사 모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