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중앙로 지하상가 충청권 유일 우수 스마트 시장 선정

김진호 회장 "온라인 시장 변화 맞춰 변화 노력해 갈 것"...현판식

이해미 기자

이해미 기자

  • 승인 2020-01-14 15:53
  • 수정 2020-01-14 16:33
KakaoTalk_20200114_153612589
대전 ‘중앙로지하상가’가 충청권에서 유일하게 전국 6대 ‘우수 스마트 시장’으로 선정돼 14일 현판식을 개최했다.

우수 스마트 시장은 고객 편의를 위한 간편 결제 시스템 제로페이와 온누리 모바일상품권 사용 가맹점을 확보한 전통시장과 상점가를 말한다.

중앙로지하상가는 전국 1820개 전통시장과 상점가 가운데 네 번째로 제로페이와 온누리 모바일 가맹점이 많다. 지난해 12월 기준 영업점포 430점포 중 248점포가 가맹점으로 최근 변화하는 온라인 시장 환경 변화에 적극 동참한 결과다.

김진호 중앙로지하상가 회장은 "스마트 우수 시장 가맹점 100% 달성을 목표로 하고 있다"며 "급변하는 유통시장에 발맞춰 사랑받는 상가로 만들어 가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유환철 대전충남지방중소벤처기업청장은 "우수 스마트 시장은 전국 6곳밖에 안된다. 누군가는 노력한 결과다. 앞으로도 시련과 어려움은 있겠지만, 정부의 온라인 정책에 맞춰 변화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광노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대전·충청본부장은 "대전·충청지역본부 중앙로 지하상가는 전국 4등을 했다. 상인분들과 시민들이 있었기에 가능했다"며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이날 현판식에는 박용갑 중구청장과 구범림 대전상인연합회장, 장수현 전국상점가연합회 대전시지부 회장, 김태호 은행동번영회장, 이정숙 역전지하상가 회장 등이 참석했다.

전국 6대 우수 스마트 시장은 서울과 강원지역 은평연서시장, 대구·경북지역 신매시장, 광주·호남지역 나주목사고을시장, 군산공설시장, 경기·인천지역 오산오색시장 등이다. 이해미 기자 ham7239@

기자의 다른 기사 모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