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모던패밀리' 이재용 "부모님 치매 판정...두 분 다 그러니까 금슬이 좋다" 무슨 사연이길래?

입력 2020-01-20 00:00   수정 2020-01-20 00:00

1-20 (11)
'모던패밀리' 이재용 아나운서가 부모님의 치매를 고백했다.

최근 방송된 MBN 예능프로그램 ‘모던 패밀리’에서는 이재용이 4년 전 부모님의 치매 증상에 대해 고백했다.

이어 “아버지가 허리수술로 잠시 입원하셨을 때 어머니가 ‘여기 왜 왔어?’라고 하시더라”며 “아버지가 여기 수술하셔서 온 거다라고 했더니 ‘아빠가? 어디 계셔?’라며 상황을 기억 못하셨다”고 회상했다.

그러면서 “안 되겠다 싶어서 검사를 했다. 초기 치매를 받으시고 쭉 약을 드셔서 많이 호전 되셨다. 아버지는 그때 안 그러셨는데, 어느 날 같은 질문을 10번씩 되 물으셨다. 그래서 검사를 했더니 같은 증상이셨다”고 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이재용은 그럼에도 불구하고 “장·단점이 있다. 두 분 중 한 분만 그러고 한 분만 그러면 힘들어서 못 산다. 두 분 다 그러니까 금슬이 좋다”면서 “했던 얘기를 하고 또 해도 두 분은 새로우니 어머니는 늘 ‘아이고, 그랬어요?’라고 받아주시고, 아버지는 신나서 또 얘기한다”고 이유를 덧붙이며 긍정적인 모습을 보였다.

금상진 기자 ent3331112@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오늘의 핫이슈
중도일보가 알려주는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