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가맨3' 정희경 "양준일 때문에 출연 결심"...16년만 프리스타일과 무대

금상진 기자

금상진 기자

  • 승인 2020-01-20 00:00
1-20 (14)
'슈가맨3' 정희경이 가수 양준일의 무대를 보고 출연을 결심했다고 밝혀 이목을 사로잡았다.

최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투유프로젝트-슈가맨3'(이하 '슈가맨3')는 '찐 갬성(진짜 감성)' 특집으로 꾸며져 그룹 프리스타일과 가수 정희경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프리스타일은 곡 '와이(Y)' 녹음 이후 16년 만에 정희경을 만났다고 밝혀 놀라움을 자아냈다. 정희경은 녹음 이후 한 번도 무대에 서지 않았으며, 자신의 음악 색깔과 다른 '와이'를 싫어했다고 털어놨다.

이런 정희경이 출연을 결심한 이유는 따로 있었다. 정희경은 "'슈가맨3'의 양준일 편을 보고 생각을 많이 바꿨다. 양준일은 그 누구도 탓하지 않고, 과거도 아니고 미래도 아닌 현재를 살고 있는 분이더라"며 "그래서 '저렇게 살아야 되겠구나' 싶었다. 스스로 세웠던 장벽을 낮추고 싶은 마음이 들었다"고 설명했다.

금상진 기자 ent3331112@

기자의 다른 기사 모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