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서산시 설 명절 대비 '물가안정' 잡는다

- 오는 23일까지 물가대책 종합상황실 운영
- 민간단체와 캠페인 실시로 물가안정 동참 분위기 조성

입력 2020-01-18 13:19   수정 2020-01-18 13:19

서산)0117 서산시 설 명절 대비 ‘물가안정’ 잡는다 1 복사
서산 동부시장 일원에서 소비자단체 회원들과 지역 상인들, 서산시청 직원들이'설 명절 물가안정 캠페인'을 실시했다.
서산)0117 서산시 설 명절 대비 ‘물가안정’ 잡는다 2
서산 동부시장 일원에서 소비자단체 회원들과 지역 상인들, 서산시청 직원들이'설 명절 물가안정 캠페인'을 실시했다.
서산)0117 서산시 설 명절 대비 ‘물가안정’ 잡는다 3
서산 동부시장 일원에서 소비자단체 회원들과 지역 상인들, 서산시청 직원들이'설 명절 물가안정 캠페인'을 실시했다.


서산시가 설 명절을 앞두고 '설 명절 물가안정 추진 특별대책'을 수립하고 특별 관리에 나섰다.

시는 오는 23일까지를 물가안정 특별대책 기간으로 정하고 사과, 배, 밤 등 20개 성수품목과 이·미용료, 노래방 이용료 등 10개 개인서비스 요금을 수시로 파악해 점검·지도하는 등 명절 물가관리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시는 물가모니터요원, 소비자단체와 함께 물가동향을 지속적으로 파악하고 가격표시 및 원산지 표기 등을 합동 점검해 물가안정과 유통거래 질서를 확립해 나갈 계획이며, 특히 지난 16일에는 동부전통시장에서 소비자단체, 지역 상인회 회원들과 함께 설 명절 물가안정과 공정한 상거래 질서 확립을 위한 물가안정 캠페인도 실시했다.

이날 캠페인에서는 가격표시제·원산지 표기 이행, 불공정 거래 행위 근절을 홍보하고 시장상인들을 만나 가격표시제 준수사항을 안내했다.

이성환 일자리경제과장은 "성수품 가격과 개인서비스 요금을 집중 관리해 시민들이 즐겁고 건전한 설 명절을 맞이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며, "지역 소상공인의 어려움을 해소하기 위해 서산사랑상품권과 지역 상품 이용에 동차해 주시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시에서는 지역 내 소비촉진을 위해 설 명절을 앞두고 23일까지 서산사랑상품권 특별할인(10%) 판매를 실시하고 있다.
서산=임붕순 기자 ibs9900@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오늘의 핫이슈
중도일보가 알려주는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