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5분 발언] 채계순 "대전교육청 학업중단 종합정보지원센터 설치해야"

입력 2020-01-21 13:22   수정 2020-01-21 13:22

채계순
대전시의회 채계순 의원
대전시의회 채계순 의원(비례)은 21일 "학업중단 위기에 있거나 학업을 중단한 학생의 기본정보를 갖고 있는 대전교육청에 학업중단 종합정보지원센터를 설치할 것을 제안한다"고 주장했다.

채 의원은 이날 시의회 제247회 임시회 5분 발언에서 "학교 밖 청소년 지원을 위한 근본적인 대책과 학교와 학교 밖을 연계하는 기구가 절실하다"며 이같이 말했다.

센터가 설치될 경우 학교 밖 청소년에게 꿈드림센터, 상담기관, 검정고시 등 종합정보를 제공해 학교와 학교 밖을 연계하는 지원망이 구축될 것으로 내다봤다.

채계순 의원은 "꿈 키움 수당 등 대전시 정책이 실효성 있게 추진되려면 센터에서 기능을 담당할 수 있다"며 "아이들이 학교를 그만두더라도 지속적인 교육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학업중단 종합정보지원센터 설치를 적극 검토해주길 바란다"고 대전교육청에 촉구했다. 조훈희 기자 chh7955@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오늘의 핫이슈
중도일보가 알려주는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