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밴드
  • 트위터
  • 페이스북
  • 검색
  • 전체메뉴

실시간뉴스

닫기

대전시 올해 자체감사 기본계획 발표

적극행정 환경 조성으로 현안사업 적극 지원

입력 2020-01-21 10:43   수정 2020-01-21 10:43

대전시청3
대전시는 21일 시청 감사위원회 회의실에서 제15회 감사위원회를 열고 '2020년 자체감사 기본계획'을 의결했다.

올해 주요 감사방향은 ▲적극행정 환경을 조성해 현안사업 적극 지원 ▲선택 및 집중감사로 내실 있는 자체감사 운영 ▲보조금 부정수급 근절 및 예방기능 강화 ▲엄정한 공직기강 확립으로 공명선거 분위기 조성 등이다.

대전시는 올해 서구, 대덕구 등 14개 기관의 종합감사 및 4개 분야 특정감사를 실시해 기관별 취약점을 집중적으로 점검할 계획이다.

시 본청에 대해서는 보조금 관리 운용실태를 감사하고, 자치구는 올해 제21대 국회의원 선거가 있는 만큼 정치적 중립의무 위반과 시민안전 및 시민 권익 침해 행위를 중점적으로 감사할 예정이다

특히, 출연기관은 그동안 제규정 등이 미흡해 조직 운영에 많은 문제점이 있어, 10개 출연기관에 대한 규정을 전수조사할 계획이다.

감사결과 적극 행정 과정에서 발생한 위반사항에 대해서는 감사처분을 면제하는 등 면책규정을 과감히 적용하면서 사전 컨설팅감사도 적극 시행할 계획이다.

한편, 2019년 1월 개방형 위원장과 분야별 외부 감사위원 6명으로 최초 출범한 감사위원회는 지난해 동안 총 107건의 안건을 심의·의결하는 등 각종 청렴시책을 추진하여 국민권익위의 청렴도 평가에서 광역자치단체 중 최고등급을 달성하는 성과를 거뒀다.
이상문 기자 ubot1357@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
오늘의 핫이슈
중도일보가 알려주는 운세